본문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KITA 국제무역연구원

대메뉴

  • 연구보고서
  • 정보센터
  • 연구원소개

트레이드 포커스 - 전체

< 연구보고서 < 홈

한ㆍ중 수교 25주년 평가와 시사점
작성자
박진우, 박승혁, 김은영, 강내영, 최용민
날짜
2017.08.21
조회수
3078
태그
중국, 수교 25주년
본문보기
TF31. 한·중 수교 25주년 평가와 시사점.pdf
목차
Ⅰ. 한ㆍ중 경제교류 25주년 평가
Ⅱ. 한ㆍ중 경제교류 전망
Ⅲ. 對중국 新비즈니스 전략
Ⅳ. 결론 및 시사점
본문요약

한ㆍ중 수교 25주년 평가와 시사점 

 

 

한ㆍ중 관계는 1992년 수교 이후 25년 간 교역, 투자, 인적 교류 등 다방면의 협력을 통해 비약적으로 발전해왔다. 한ㆍ중 상품교역은 1992년 64억 달러에서 2016년 2,114억 달러로 약 33배 늘어나 같은 기간 전 세계 교역 증가(4.2배)를 뛰어넘는 폭발적인 성장세를 보였다. 이에 따라 1992년 우리나라의 5대 교역국이었던 중국은 2004년 1위 교역국으로 올라선 뒤 지금까지 최대 교역국 지위를 유지해오고 있다. 서비스교역은 1998년 27억 달러에서 2016년 369억 달러로 약 13배 이상 늘어나 같은 기간 세계 서비스교역 증가세(3.5배)를 크게 웃돌았다. 또한 우리나라의 대중 투자도 1992년 2억2천만 달러에서 2016년 40억 달러로 급증하는 등 양국 간 교류는 양적으로 크게 발전해왔다. 한편 한ㆍ중 간 인적 교류도 꾸준히 증가해 1992년 70만 명 수준이던 양국 간 방문객 수는 2015년 1,042만 명으로 급증했다.
  이런 한ㆍ중 간 교역과 투자의 증가는 그동안 중국의 투자 주도의 성장 정책에 따라 가공무역을 중심으로 이루어졌으나 최근 중국의 산업구조가 변화하기 시작하고 경제성장 기조가 소비 및 서비스 중심으로 급변하면서 양국 간의 무역구조도 큰 틀에서 바뀔 조짐을 보이고 있다. 또한 사드 배치에 대한 중국의 반발 등 정치ㆍ외교적 갈등으로 2017년 상반기 한국의 대중국 투자 및 중국의 대한국 투자는 각각 46.3%, 32.3% 감소하는 등 최근 한ㆍ중 관계는 ‘역사적 변곡점’에 들어서기 시작했다. 
  따라서 한국 기업은 대중국 진출에 있어 새로운 전략 마련이 필요하다. 특히 중국의 서비스 시장이 본격적인 성장기에 진입함에 따라 우리 기업에게도 많은 기회가 창출될 것으로 예상되며, 우선적으로 진입장벽이 낮은 생활서비스 시장 진출이 유리할 것으로 판단된다. 또한 급성장세의 중국 내수시장에 진입하기 위해 소비재 수출 비중을 늘리고 현지 시장 조사에 기반한 상품 및 서비스를 개발하는 한편, O2O 마케팅 등 젊은 세대의 라이프스타일에 알맞은 마케팅 전략을 모색해야 한다. 이와 함께 중국의 4차 산업혁명 분야의 발전이 두드러지고 있는 가운데 경쟁우위 분야인 콘텐츠 수출을 확대하는 한편 중국이 우위에 있는 창업 인프라를 적극 활용할 필요가 있다. 마지막으로 우리 기업들은 과거 우호적 관계에만 의존한 비즈니스 방식에서 벗어나 각종 규제를 준수한 선진 경영기법을 적극 도입해야 한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