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KITA 국제무역연구원

대메뉴

  • 연구보고서
  • 정보센터
  • 연구원소개

트레이드 포커스 - 전체

< 연구보고서 < 홈

국제 비교를 통한 우리나라 기업 생태계의 현황 점검
작성자
김경훈
날짜
2017.09.19
조회수
2449
태그
기업;생태계;중소기업;생애주기;국제비교;수출참여율;수출집중도;
본문보기
170912_국제비교를 통한 기업생태계 현황점검_37호.pdf
목차
I. 연구 배경

II. 기업 생애주기의 국제 비교

Ⅲ. 종사자 규모별 기업 수 및 종사자 수 국제 비교

Ⅳ. 산업별 기업 수 및 종사자 수 국제 비교

Ⅴ. 기업의 수출참여현황 국제 비교

Ⅵ. 결론 및 시사점
본문요약


한국 신생기업의 5년 생존율, 선진국의 2/3에 불과

     

 5년 생존율 27%로 유럽(42%)에 크게 미달, 생존률 높일 대책 필요

 

 

  우리나라 기업의 생존율이 EU 주요 5개국(독일, 프랑스, 영국, 스페인, 이탈리아)에 비해 크게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 신생기업의 5년 생존율은 27%5개국 평균(42%)에 비해 2/3 수준에 불과, 이들 신생기업의 생존율을 높이기 위한 대책 마련이 시급한 것으로 분석되었다.

     

  2015년을 기준으로 우리나라 전체 활동기업 대비 신생기업의 비율을 나타내는 신생률이 14.6%EU 주요국(평균 9.6%)에 비해 크게 높고 이들이 창출하는 일자리 비중도 6.7%로 비교 대상 6개국 중 가장 높았다. 그렇지만 소멸률도 14.0%(유럽 평균 8.0%)로 가장 높아 유럽 국가들에 비해 기업의 시장 진입과 퇴출이 빈번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국내 기업의 1년과 5년 생존율은 62.4%27.3%로 유럽 기업보다 크게 낮았다.

 

  2015년 기업 수를 기준으로 우리나라의 서비스업과 제조업 비중은 각각 84.0%8.9%로 비교 대상 국가 중 서비스업에 속한 기업의 비중이 가장 높은 반면, 서비스업이 전체 고용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65.8%로 비교 대상국 중 가장 낮았다. 이는 서비스 업체의 기업 당 고용인원이 2.6명에 불과할 정도로 규모가 영세하고 자영업의 비중이 높아 서비스업의 고용 창출능력이 매우 저조한데 기인하는 것으로 해석된다.

 

  또한 우리나라는 상대적으로 소규모 기업의 일자리 창출 비중이 매우 큰 것으로 나타났다. 종사자 수 10명 미만의 소기업이 차지하는 기업 수 비중이 96.1%로 비교 대상국 중 가장 높았으며 이들 소기업이 전체 고용에서 차지하는 비중 또한 42.6%로 이탈리아(45.8%), 스페인(40.8%) 등과 더불어 매우 높은 편에 속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처럼 우리나라는 소기업의 비중이 다른 나라에 비해 매우 높아 경기변동 등 외부 충격에 영향을 받기 쉬우므로, 고용의 안정성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이들 중소기업의 체질 개선과 경쟁력 강화에 정책적 역량을 집중할 필요가 있다. 

 

 

* 자세한 내용은 첨부된 보고서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