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KITA 국제무역연구원

대메뉴

  • 연구보고서
  • 연구원소개

트레이드 포커스 - 전체

< 연구보고서 < 홈

2018년 3/4분기 수출산업경기전망조사(EBSI)
작성자
이진형
날짜
2018.06.28
조회수
2493
태그
수출산업경기전망조사,EBSI,수출,경기,이진형
본문보기
TF25. 2018년 34분기 수출산업경기전망조사(EBSI).pdf
목차
Ⅰ.2018년 2/4분기 수출경기 전망
Ⅱ. 항목별 EBSI
Ⅲ. 품목별 EBSI

부록: 수출산업경기전망조사(EBSI) 개요 및 용어 정의
본문요약

무역업계, 3분기에도 수출증가 기대

- 무협 EBSI 6분기 연속 상승세

원자재 가격 인상, 환율 변동 등은 불안요인 -


     

  무역업계는 3분기에도 선박·철강·가전 등 일부를 제외한 대다수 품목의 수출이 호조를 띨 것으로 전망했다. 가장 큰 수출 애로요인으로는 원재료 가격 상승과 가격 경쟁력 저하, 환율 변동 등을 꼽았다.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연구원(원장 신승관)이 최근 1,007개 수출기업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83/4분기 수출산업경기전망(EBSI) 조사에 따르면, 3분기의 EBSI 지수는 104.7로 전분기의 102.8보다 높았다. 특히 작년 2분기 이래 6분기 연속 100 이상을 기록하며 호조세를 이어갔다. 지수가 100을 상회하면 향후 수출여건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는 뜻이다.

     

  품목별로는 생활용품의 경우 미국·EU 등 주요 시장에서 의약품과 화장품을 중심으로 호조를 보여 큰 폭의 수출 증가가 기대된다. 석유·화학제품은 유가 상승에 따른 제품단가 인상과 중국·아세안 수입수요 확대, 기계류는 미국·중국 등 주요국 건설경기 호조 및 인프라 투자 확대 등으로 수출여건이 좋아질 전망이다. 반면 철강 및 비철금속 제품은 미국의 통상압박 심화, 선박은 작년 수주물량 감소 등의 영향으로 수출이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항목별로는 수입규제·통상마찰’(81.4), ‘수출 채산성’(88.5), ‘수출단가’(87.7) 등이 나빠지는 반면 수출상담’(104.8) 수출계약’(104.1), ‘설비 가동률’(100.3) 등은 전분기와 비슷한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내다봤다.

     

  수출기업들은 3분기 주요 애로요인으로 원재료 가격 상승’(18.2%), ‘바이어 가격인하 요구’(13.8%), ‘원화환율 변동성 확대’(13.0%) 등을 들었다.

     

  무역협회 국제무역연구원 이진형 연구원은 무역업계는 3분기에도 수출경기가 나아질 것으로 보면서도 원자재 가격 인상, 환율 변동성 확대 등을 걱정하고 있다면서, “환변동보험 가입, 원재료 가격 모니터링을 통한 재고 조정과 함께 글로벌 경쟁력 확보를 위해 더욱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