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KITA 국제무역연구원

대메뉴

  • 연구보고서
  • 연구원소개

트레이드 포커스 - 무역

< 연구보고서 < 홈

원화환율 변동이 우리 경제 및 제조업 수익성에 미치는 영향
작성자
강내영
날짜
2021.08.22
조회수
3367
태그
본문보기
원화환율 변동이 우리 경제 및 제조업 수익성에 미치는 영향 ebook 보기 원화환율 변동이 우리 경제 및 제조업 수익성에 미치는 영향.pdf
목차
Ⅰ. 최근 환율 추이 및 전망
Ⅱ. 환율변동과 제조업 수익성
Ⅲ. 환율변동의 물가파급효과 분석
IV. 결론 및 시사점
요약
원화가치 10% 절하될 때, 제조업 영업이익률 1.3%p 상승
- 전기장비, 운송장비, 기계·장비, 컴퓨터·전기·광학기기 등이 집중 수혜 예상 -
- 환율에 의한 수출민감도는 꾸준히 하락…제조업 생산자물가는 3.4% 상승 -
본문

  최근 원/달러 환율이 가파르게 상승하는 가운데 원화가치 절하(원화 약세)가 우리 제조업 수익성에는 전반적으로 긍정적인 효과를 불러일으키지만 업종별로는 다소 차이가 있다.


  원화 가치와 우리나라 제조업 영업이익률은 서로 반대 방향으로 움직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제조업 영업이익률은 과거 원화가치 절상 기간(2010~2014) 동안에는 2.5%p 하락했으나 최근 원화 절하 기간(2014~2018)에는 3.1%p 상승했다.

 

2019년 산업연관표를 통한 분석에서도 원화가치 10% 절하로 제조업 영업이익률은 1.3%p 상승했다. 이는 원화가치가 10% 절하되면 수출이 늘면서 영업이익률도 3.4% 증가하나 동시에 수입 원재료비도 상승해 영업이익률이 2.1% 감소함에 따른 결과이다.

     

2019년 원화 절하로 가장 큰 수혜를 입은 업종은 기계 및 장비(영업이익률 3.5%p 상승), 컴퓨터·전자 및 광학기기(2.5%p), 운송장비(2.4%p), 화학(1.4%p), 전기장비(1.3%p) 등의 순이었다. 반면 석탄 및 석유(-2.4%p), 음식료(-0.6%p), 목재 및 종이·인쇄(-0.4%p), 1차 금속(-0.2%p)의 경우에는 원화 가치 절하에도 불구하고 영업이익률이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산업별 수출단가 조정여력을 감안하여 원화 절하에 따른 산업별 영향은 집중 수혜형, 부분 수혜형, 부분 피해형, 집중 피해형 등 4가지로 구분된다.

     

  먼저 원화 절하로 인한 영업이익 증가에다 원화가 절하됨에도 산업 특성상  수출단가 조정(인하)이 어려워 이에 따른 추가적인 이익도 볼 수 있는 집중 수혜형으로는 전기장비, 운송장비, 기계·장비, 컴퓨터·전기 및 광학기기 분야를 꼽았다. 원화 절하로 수출단가는 인하되지만 절하로 인한 영업이익 증가가 더 큰 부분 수혜형으로는 화학제품 분야가 선정됐다.

     

  반면 석탄 및 석유, 목재·종이, 1차 금속의 경우 원화 절하로 영업이익이 감소하는데다 수출단가 인하로 인한 피해가 확대될 수 있는 집중 피해형으로 분류돼 이들 업종을 중심으로 환리스크 관리가 필요할 것으로 전망했다.

     

  한편 제조업 영업이익률뿐 아니라 물가도 원화가치 변동과 반대로 움직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9년 기준, 원화가치 10% 절하 시 생산자물가는 전 산업 평균 2.5% 상승하고 제조업만 한정한 경우에는 3.4% 상승한 것으로 추정됐다.

 

  산업연관표의 투입·산출 구조상 환율 변동에 노출되는 부분인 순수출 익스포져(총 산출액에서의 수출 비중에서 수입 중간재 비중을 뺀 것)는 제조업의 경우 201614.6%에서 201913.0%로 꾸준히 하락했다. 이는 우리 경제가 환율 변동의 영향을 이전보다 적게 받는다는 것을 뜻한다.

     

  최근 원화가 달러화, 유로화, 위안화 등 주요 통화에 비해 빠르게 절하되고 있어 우리 기업의 수출경쟁력에 긍정적인 효과를 주고 있다. 제조업 중 수출 비중이 높고 원자재 수입비중이 낮으며 환율변동의 대응력이 높은 업종을 중심으로 수익성이 개선될 것으로 예상된다.


목록